rss 아이콘 이미지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 다문화 가정에 따뜻한 손길 
  


 
 건전한 건설산업 육성에 기여하고 있는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회장 도상익)가 연말을 맞아 다문화 가정에 따뜻한 손길을 보냈다.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는 지난해 27일 서울 중구 중림동에 위치한 (사)한국다문화센터를 방문해 다문화사회 발전을 위한 기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건설기술관리의 날’ 행사 시 인연을 맺은 후 지속적인 유대관계를 이어가고 있는 한국건설기술관리협회 도상익 회장은 “계속되는 경기 침체로 소외계층은 더욱 어려워지고 있다”며 안타까움을 전했다.  아울러, “건설기술업계도 다소 힘든 상황이지만, 그 가운데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노력을 멈추지 않고 있다”며 “앞으로도 훈훈한 나눔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