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아이콘 이미지


 

▶ 22일부터 국내선에서 NS홈쇼핑 쇼핑북 비치하고 탑승객 추가 할인 제공
▶ 추후 기내에서 바로 주문하는 ‘바로드림 서비스’도 시행 예정



 

에어서울(대표 조진만)이 NS 홈쇼핑(대표 조항목)과 업무 제휴 협약을 맺고 기내 홈쇼핑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홈쇼핑 회사와의 제휴를 통해 기내에서 홈쇼핑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국내 항공사 중 처음이다.

양사는 17일, 김웅 에어서울 운항본부장과 김용만 NS 홈쇼핑 SB사업본부장 등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공동 마케팅에 관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하고, 향후 긴밀한 협력을 약속했다.

이번 협약으로 에어서울은 6월 22일부터 김포~제주, 김포~부산(김해), 부산~제주 등의 국내 전 노선에서 NS 홈쇼핑의 쇼핑북(AIR SHOP:에어숍)을 기내에 비치해 탑승객들이 기내 홈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하고 특별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기내 홈쇼핑은 식품류, 리빙, 패션 등 총 250여 제품으로 구성되며, 탑승객은 쇼핑북에서 구매하고자 하는 품목을 확인한 후, NS 홈쇼핑 고객센터나 카카오톡을 이용해 주문하면 원하는 곳에서 상품을 수령할 수 있다.

또한, 에어서울과 NS 홈쇼핑은 기내에서 바로 주문하고 상품을 받아볼 수 있는 ‘바로드림 서비스’도 추후 선보일 예정이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항공사 본연의 승객 수송 역할을 넘어, 항공기 플랫폼을 활용한 사업 영역 확대의 일환으로 기내 홈쇼핑 서비스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들과의 협업을 통해 승객들에게 에어서울만의 특별한 서비스와 즐거움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