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아이콘 이미지

  

▶ 4/29부터 5/5까지 ‘11번가’ 통해 여행 패스 3종류 판매
▶ 약 5개월간 국내 전 노선 무제한 탑승 가능한 주중 이용권이 199,000원
▶ 편도 6회 99,000원/편도 10회 149,000원



에어서울(대표 조진만)이 국내 전 노선을 원하는 만큼 무제한으로 탑승할 수 있는 ‘민트패스’ 국내선 버전을 출시해, 29일 오후 3부터 11번가와 함께 판매를 시작한다.

이번에 출시하는 국내선 민트패스는 김포~제주, 김포~부산(김해), 부산(김해)~제주 등 에어서울이 취항하는 국내 전 노선에서 이용할 수 있는 여행 패스로, 원하는 만큼 동일 노선의 중복 사용도 가능하다. 사용 기간은 5월 6일부터 9월 30일까지 주중(월요일~목요일)에 사용할 수 있으며, 일부 성수기 시즌은 이용이 제한된다.

민트패스는 탑승할 수 있는 횟수에 따라 3가지 종류로 판매된다.

편도 기준 6회 탑승이 가능한 패스는 99,000원, 편도 기준 10회 탑승이 가능한 패스는 149,000원이며, 자유이용권처럼 무제한으로 탑승할 수 있는 패스는 199,000원이다.

민트패스는 에어서울 홈페이지 회원을 대상으로 4월 29일부터 5월 5일까지 11번가를 통해 판매된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국내선 이용객 증가 추세에 따라, 11번가와 함께 파격적인 혜택으로 상품을 구성했다.”며, “여행뿐만 아니라 출장 등 비즈니스 고객도 많은 만큼 민트패스 혜택을 잘 활용하실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