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아이콘 이미지


11월엔 비행기 타고, 12월엔 KTX 타고 부산으로


부산광역시와 부산관광공사(이하 공사)는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 지원 대책의 일환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부산방문 관광객 유치를 위한 ‘부산행 프로모션’을 오는 17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부산행 프로모션’은 코로나19로 위축되었던 관광시장 활력 회복을 위한 관광활성화 대책으로 부산을 도착지로 하는 항공, 철도(KTX)의 이용요금을 최대 50% 할인된 저렴한 가격으로 부산여행을 즐길 수 있는 프로모션이다. 

이번 프로모션에는 △대한항공 △제주항공 △진에어 △에어부산 △티웨이 5개 항공사와 한국철도공사가 참여하며, 오는 17일부터 에어부산, 제주항공, 티웨이 항공, 오는 22일 진에어, 오는 24일 대한항공 순으로 오픈된다. KTX 할인은 다가오는 12월 중 추진을 위해 협의 중이다.

프로모션 참여방법은 오는 16일 오후6시부터 부산관광포털 ‘비짓부산’ 홈페이지를 통해 관련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실제 예약 및 판매는 각 항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이루어지며, 항공사별 일정 및 시간 등이 상이해 이용을 희망하는 개별 항공사 홈페이지를 접속하여 프로모션 세부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공사는 오는 17일부터 오는 30일까지 부·산·행 3행시 이벤트를 실시한다. 부산관광포털 ‘비짓부산’이벤트 페이지에서 댓글로 부산행 삼행시를 작성하여 참여하면 된다. 추첨을 통해 힐튼부산 숙박권(1명), 스카이라인 루지 이용권(10명), 부산시티투어버스 2인 이용권(20명), 송도해상케이블카 2인 이용권(25명), 스카이캡슐 이용권(30명)을 경품으로 제공한다.

공사 관계자는 “위드 코로나 시대를 맞아 점차 일상을 회복하고 안전하게 부산을 여행할 수 있도록 이번 프로모션을 준비했다” 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침체되어 있는 관광시장 활력 회복을 위해 많은 관광객들이 부산을 방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